‘토론토 출신’ 가빌리오 “오승환과 류현진은 좋은 사람들”



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새로운 외국인 투수 샘 가빌리오(31)가 메이저리그(MLB) 시절 한국 선수들과의 인연을 소개했다. 가빌리오는 4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가진 인터…
기사 더보기


스포츠 해외축구중계 메이저중계 ◀ Clcik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