제구 난조 류현진, 5이닝 못 버티고 5패째



“제구에 어려움이 있었다.” 류현진(34·토론토·사진)이 5회도 버티지 못하고 시즌 5패(7승)째를 당했다. 류현진은 2일 미국 뉴욕주 버펄로 세일런 필드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…
기사 더보기


스포츠 해외축구중계 메이저중계 ◀ Clcik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