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아하올림픽] 기수를 보면 한·중·일 특색이 보인다



한국 선수단 기수 김연경·황선우로 ‘세대교체’ 표현일본은 다양성·조화…중국, 장신 선수로 ‘대국주의’
기사 더보기


스포츠 해외축구중계 정보 ◀ Clcik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