심정지로 쓰러졌던 에릭센, 엄지 세우며 “난 괜찮아”



유로 2020 조별리그 경기 도중 심정지로 쓰러진 덴마크의 미드필더 크리스티안 에릭센(29·인터밀란)이 쾌유를 기원한 전 세계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. 에릭센은 15일 개…
기사 더보기


스포츠 해외축구중계 메이저중계 ◀ Clcik


추천 기사 글